Len (렌) - Boulevard (가로수길) Lyrics

Len (렌) - Boulevard (가로수길) Lyrics

Singer : Len (렌)
Release Date : 26 November 2010

가슴시린 바람이 불어온다
그대 떠난 이계절이 돌고 돌아온다
무작정 또 밖으로 그대흔적을 찾아서
흘러흘러흘러 신사동 이길 위에

gaseumsirin barami bureoonda geudae tteonan igyejeori dolgo doraonda
mujakjeong tto bakkeuro geudaeheunjeogeul chajaseo heulleoheulleoheulleo sinsadong igil wie

모두 그대로 인데 오직 하나
그 차가운손 내게 녹이며 내품에 안기던
그녀가 내곁에 없어

modu geudaero inde ojik hana geu chagaunson naege nogimyeo naepume angideon geunyeoga
naegyeote eobseo

이 가로수길 위에 이 예쁜 밤거리에
추억 가득한 눈물 시린 눈물 한없이 쏟아진다
이 가로수길 위에 이 예쁜 밤거리에
찬 바람이 불어 하얀눈이 내리는 날
또 찾아오자던 그댄 어디에

i garosugil wie i yeppeun bamgeorie chueok gadeukhan nunmul sirin nunmul haneobsi ssodajinda
i garosugil wie i yeppeun bamgeorie chan barami bureo hayannuni naerideon nal
tto chajaojadeon geudaen eodie

무작정 또 밖으로 그대 흔적을 찾아서
흘러흘러흘러 신사동 이길위에
모두 그대로 인데 오직하나

mujakjeong tto bakkeuro geudae heunjeogeul chajaseo heulleoheulleoheulleo sinsadong igirwie

그 차가운손 내게 녹이며 내품에 안기던
그녀가 내곁에 없어

modu geudaero inde ojikhana geu chagaunson naege nogimyeo naepume angideon geunyeoga naegyeote eobseo

이 가로수길 위에 이 예쁜 밤거리에
추억 가득한 눈물 시린 눈물 한없이 쏟아진다
이 가로수길 위에 이 예쁜 밤거리에
찬 바람이 불어 하얀눈이 내리는 날
또 찾아오자던 그댄 어디에

i garosugil wie i yeppeun bamgeorie chueok gadeukhan nunmul sirin nunmul haneobsi ssodajinda
i garosugil wie i yeppeun bamgeorie chan barami bureo hayannuni naerideon nal
tto chajaojadeon geudaen eodie

우리 마지막 그약속을 기억해요
찬바람 부는 이길에 흰눈이 내려요 내게 돌아와요

uri majimak geuyaksogeul gieokhaeyo chanbaram buneun igire hinnuni naeryeoyo naege dorawayo

오~언젠간
울리기를 그대 있는 곳에도
추억만 가득한 눈물뿐인 이 슬픈 노래가
이 가로수 길 위에 이 예쁜 밤거리에
찬 바람이 불어 하얀눈이 내리는 날
찾아오자던 그댄 어디에

o~eonjengan ulligireul geudae inneun gosedo chueongman gadeukhan nunmulppunin i seulpeun noraega
i garosu gil wie i yeppeun bamgeorie chan barami bureo hayannuni naerideon nal
chajaojadeon geudaen eodie

Share this:

 
Copyright © Anime Lovers. Designed by KINGRPG